바로가기
메인메뉴로 바로가기
콘텐츠 바로가기
하단메뉴로 바로가기



소개

HOME 안에 사료관 안에 동은의학박물관 안에 소개

한국 근대의학의 기원, 발전의 역사를 해부하다!

개요

‘동은(東隱)’은 1947년 세브란스의과대학에 거액의 장학기금을 기증한 김충식(金忠植) 선생의 아호입니다. 1975년 개관한 동은의학박물관은 이 기금의 일부로 만들어졌습니다. 이후 2000년에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동은의학박물관으로 재개관하여 오늘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동은의학박물관은 2015년 연세대학교 창립 130주년을 맞이하여 4월 10일에 “한국 근대의학의 발자취”라는 주제로 상설 전시실을 새롭게 단장하였습니다. 이 전시에서는 한국에 서양의학을 소개했던 조선후기 실학자 이익(李瀷)에서 시작하여, 19세기 중후반 한국에 서양의학이 수용되던 단계를 거쳐 1885년 알렌에 의해 제중원이 설립되는 과정을 당시의 의료기구와 의학서를 통해서 살펴 볼 수 있습니다.

이후 에비슨이 제중원의 책임을 맡으면서 운영권을 미국 북장로회로 이관시키고 “새로 지은 제중원”인 세브란스병원으로 거듭나는 과정을 유물을 통해 생생하게 볼 수 있습니다. 일제시기에서 연세 합동 이전까지 세브란스병원이 선교병원의 중심이자 한국 의학계를 주도적으로 이끌어 나가는 모습을 살펴볼 수 있습니다. 동은의학박물관에서는 조선후기부터 1957년 연세대학교가 합동하여 연세의료원으로 탄생되기까지 “한국 근대의학의 발자취”를 살펴 볼 수 있도록 준비하였습니다.

콘텐츠 처음으로 이동


네크워크 링크안내/사이트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