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세의료원 기사제보
의료원 NEWS 목록보기
print   zoomIn   zoomOut
 

영동세브란스병원 수상
디지털 경영혁신 대상


영동세브란스병원이 18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8회 대한민국 디지털경영혁신대상에서 전사경영부문대상을 받았다.
영동세브란스병원은 꾸준한 u-환경인프라 도입으로 의료의 질을 향상시켰으며 환자 중심 평생건강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병원 경쟁력을 강화 시킨 노력을 인정받은 것이다.
영동세브란스병원은 지난 1995년 국내 최초로 클라이언트/서버방식의 윈도우 환경에서 개발된 프로그램을 도입해 약·주사 처방전달 시스템 적용 시켰다. 2001년에는 영상저장 및 전달시스템(PACS)을 가동했다.
또 2005년 별관을 완공하면서 디지털경영에 혁신을 추구하고, 올 해 마무리되는 본관동 개보수공사에 맞춰 완벽한 체제를 갖추게 된다.
영동세브란스병원은 u-Hospital 환경을 바탕으로 △u-환경인프라 도입 △의료의 질 향상 △u-Health 서비스 제공 △지식기반 마련이라는 중점 추진전략을 수립하면서 진료절차 간소화로 대기 시간 감소, One-Stop 서비스실시, 모바일 서비스로 만성질환관리, 신속한 의료서비스 제공 등 환자서비스 측면에서 높은 점수를 얻었다. 또 정보공유체계 강화, 4LESS (paper, flim, chart, slip) 실현으로 업무효율화 상승, 경영정보의 투명성 재고, 연구활동 자료 제공으로 '내부 커뮤니케이션 활성화와 연구활동 강화’라는 목표를 달성한 점도 높이 평가됐다.
박희완 병원장은 “향후 의료기관 사이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의료산업 전반과 단절 없는 연계를 추진함으로써 영동세브란스병원이 u-Hospital 환경을 이끄는 선두병원으로 지속적 역할을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